www.greenfeelclinic.kr www.nrdfood.com www.lakoreanfestival.org www.chungja.co.kr www.erpiano.com www.jungdam.com wharang.misoit.co.kr clinic.jhc.ac.kr www.greenfeelclinic.kr www.wmds.co.kr www.cj-entertainment.com www.spyouth.or.kr job.jhc.ac.kr wbch.co.kr academy.foodbank.co.kr help.misoit.co.kr http://www.aosora.kr kit.wbch.co.kr eunice.youngnak.net www.greenfeelclinic.kr 강원청소년사이버문학 - GYCL
초등부 중등부 고등부 대펴작가 문학세상 이야기마당 알림 및 행사 GYCL 소개
시 시조 수필 기행문 감상문 단편소설 이어쓰기

HOME > 중등부 > 운문 > 시

나만의 풍부한 상상력과
창의력을 발휘해 보세요.
  → 작은 아이
  글쓴이 : 이지영,    등록일 : 2014-04-26,    조회 : 2680

너무나도 작은 아이가 있습니다.
또래의 아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아이가 있습니다.

작은 눈에서 끝 없는 눈물을 주룩주룩 흘리는 아이가 있습니다.
자그마한 자신의 몸뚱아리보다 더 큰 짐을 들고있는 아이가 있습니다.

새 카맣게 타버린 제 피부 만큼이나 탁한 것들을 꾸역꾸역 제 입에 집어 넣는 아이가 있습니다.
발버둥 칠 때면 축축한 벽이 자그마한 발바닥에 맞 닿는 아이가 있습니다.

너무나도 작은 그 아이가 왜 자그마한 몸으로 홀로 버텨야 했는지 이제야 알았습니다.
내 하이얀 손에 쥐어 져 있는 푸른색 종이 때문이었습니다.

그저 방관하고 있는 너무나도 큰 사람들 탓이었습니다.